= 六龍飛天 電視原聲帶 =

 

 

 

그래선 안되나 봐

好像不能再這樣了

너를 볼 수 없나 봐

因為再也見不到你了

그 이름 하나 입에 못 담아 가슴에 묻는다

無法說出口的名字 只能深深埋藏在我心裡

 

그대가 차올라서

當你向我襲來時

너를 참을 수가 없어서

我無法承受 也忍不住

그저 너를 닮은 그 눈물만 흐른다

只能和你一樣留著相同的淚水

 

숨에 베여서 몸에 새겨서

身體忽然喘不過氣來

잊을수록 더 아려온다

想忘記 卻更加的難受

 

멎은 듯이 얼어버린 가슴에

內心如寒冷的冬天

너란 시간이 흐른다

名為你的時間在流逝

 

가슴에 타올라서

內心如熾熱的火焰

지난 미련을 다 태워도

就算燒毀我們所有一切

걷잡을 수 없는 그리움만 번진다

我也無法控制 不再去想你

 

숨에 베여서 몸에 새겨서

身體忽然喘不過氣來

잊을수록 더 아려온다

想忘記 卻更加的難受

 

손끝 하나 델 수 없는 아픔이

雙手無法碰觸的傷痛

그대 아니길 그댄 아니길

不是你 希望不要是你

언젠가 삶의 끝에서

直到生命走到了盡頭

미치도록 널 불러본다

我會發了瘋的呼喚著你

내 눈물을 닮아버린 그대가

和我眼淚相似的你

사랑할수록 그립다

越是相愛就會陷得更深

 

그래선 안되나 봐

好像不能再這樣了

너를 볼 수 없나 봐

因為再也見不到你了

그 이름 하나 입에 못 담아 가슴에 묻는다

無法說出口的名字 只能深深埋藏在我心裡

 

 

 

創作者介紹
創作者 小美 的頭像
小美

☆ XiaoMei の 東方神起 ♥

小美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