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bumart

1st Mini Album 你的錢包裡有多少愛 =

 

 

 

그날 아무렇지 않게 그냥 던져버린 말이

和你相識的那天 不經意脫口而出的那句話

이젠 마주 앉아 나를 본다

此刻坐在對面的你 望著我

참 이상하지 오늘따라 니가 보고 싶다.

很奇怪吧?今天不知為何 特別的想見你

 

널 처음 봤을 땐 아직 나도 참 어려서

初次和你的相遇 那時的我太過年輕

내 마음이 아낌없이 널 바라봤어

我的心 毫無保留的攤在你面前

시간이 바래고 익숙함이 널 봐

隨著時間的褪色 看著熟悉的你

넌 얼마나 외로웠니

你會有多孤單寂寞啊

 

니가 가고 싶다 했었던 하얀 겨울 바닷가도

你以前說過想去 白色冬季的海邊漫步也好

니가 먹고 싶어 했었던 작고 달콤한 케익도

你以前說過想吃 香甜可口的小蛋糕也好

함께 하기로 했었던 흐린 많은 시간들이

以前說好的約定 漸漸變得模糊不清

아직도 우릴 기다리는데

現在仍等著我們去實現它

이제는 돌아갈 수 없다는 걸 알아

但是心裡也清楚 我們已經回不去了

 

시간이란 되돌릴 수 없는 거라

就因為明白 時間是無法回到過去的

가슴 아파도 후회해봐도 이젠 추억인 걸

感到心痛也好 覺得後悔也罷 都已成了回憶

하루 또 하루가 의미 없이 날 봐

一天又一天 毫無意義的望著我

아직도 난 어린가 봐

到現在我還是不夠成熟

 

니가 가고 싶다 했었던 하얀 겨울 바닷가도

你以前說過想去 白色冬季的海邊漫步也好

니가 먹고 싶어 했었던 작고 달콤한 케익도

你以前說過想吃 香甜可口的小蛋糕也好

함께 하기로 했었던 흐린 많은 시간들이

以前說好的約定 漸漸變得模糊不清

아직도 우릴 기다리는데

現在仍等著我們去實現它

이제는 돌아갈 수 없다는 걸 알아

但是心裡也清楚 我們已經回不去了

 

참 이상하지 오늘따라 니가 보고 싶다.

很奇怪吧?今天不知為何 特別的想見你

 

 

文章標籤

創作者介紹
創作者 小美 的頭像
小美

☆ XiaoMei の 東方神起 ♥

小美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