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rd Album Flower =

 

 

 

Take my hand 

You know I’m here with you

Say my name 

Cuz lies can't kill the truth

 

타들어가고 있어

一切正在燃燒

거짓 안에 숨겨왔던 진실들을

曾經藏在謊言中裡的那些真相

숨을 죽이고 있어

令我無法呼吸

작은 입술 위에 깨진 많은 꿈들

許多夢想全都毀在那張嘴上

Nobody can help me

썩어버린

腐爛遍地

기억 편위에 나를 꺼내줘

請把我從那偏頗的記憶中解救出來

 

Come take my hand

Come take my hand

말라버린 심장을 적셔줘

請滋潤我那已經枯萎的心臟

Come take my hand

Till the end

다시 위해 살아갈 있게

可以讓我再次為了你活下去

Please take my

 

무참히 밟혀진

被無情摧殘的花

Looks like love is pain

꺾인 날개처럼

就如同被折斷翅膀

구속하는 수많은 상처

束縛我的那些傷口

파고드는 슬픈 가시 같아

是那刻骨銘心悲傷的刺

Come take my hand

Come take my hand

말라버린 심장을 적셔줘

請滋潤我那已經枯萎的心臟

Come take my hand

Till the end

다시 위해 살아갈 있게

可以讓我再次為了你活下去

Please take my hand

 

(rap)

It’s all right

Take my hand

잘난 세상엔 실수조차 죄가

在這美好的世界裡 連失誤也會變成莫大的罪

Don’t cry

다시 세간의 화제가 재가 되고

已經淪為世人話題的你 已成為灰燼

살점 하나 가네

被啃食到連骨頭都不剩

Your life your soul your world

They cannot kill it

죽고 다시 I killed it

看我死去 又重新睜開眼I killed it

삼켰던 어둠 이제 내가 너를 삼키네

曾經吞下我的黑暗 現在換我吞下你

폭풍의 눈을 찔러

刺痛的暴風之眼

뿌리 깊은 꽃은 피네

處在深處的花 得以綻放

이게 진리

現在 真理

끝난 같지

好像全都都結束了

그간 덮친 세상에 하나 없지

與世糾纏的你 找不到出口

누구나 겪지

任誰都經歷過

I tell you it’s okay

작은 빛이라도 어둠이 삼키지는 못해

就算再微弱的光 黑暗也吞噬不掉

 

Come take my hand

Just take my hand

Come take my hand

말라버린 심장을 적셔줘

請滋潤我那已經枯萎的心臟

(Cuz love is pain like a candle In the rain)

Come take my hand

Take my hand

Till the end

Till the end

다시 위해 살아갈 있게

可以讓我再次為了你活下去

 

 

文章標籤

創作者介紹
創作者 小美 的頭像
小美

☆ XiaoMei の 東方神起 ♥

小美 發表在 痞客邦 留言(1) 人氣()